평생교육

문화행복

미래·경제

복지·환경

국제

시민·사회

생활건강

영상뉴스

사진뉴스

특별취재

SNN칼럼

오피니언

오늘의 건강

여행 & 맛

포토에세이

생활 한자

지구촌산책

한국의 기차역

인물과 역사

디카교실

자연과 야생화

시사 상식

실버넷 만평

복지관소식

전국의 아름다운 길

은퇴 후 자산관리

외국어

기타

확대 l 축소

김치 담그기는 협동과 나눔이다

- 마을 만들기 자원봉사 앞장 -

김치 담그기는 협동과 나눔이라는 공동체 정신이 담긴 우리 고유의 문화다. 이러한 문화를 통해 지역적, 사회적, 경제적 차이를 넘어 국민 전체가 공동체로 참여하는 일상적인 문화다. 김치는 지역을 막론하고 식사에서 빠질 수 없는 음식이고, 국제적으로도 그 우수성을 인정받아 한국을 대표하는 음식이다.

김장김치 담기를 마치고 봉사자들이 모여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24일 군포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김덕희)는 산본1동, 군포1동, 삼성마을 5단지 등에서 「마을주민과 함께하는 올해, 여름 김치」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마을 만들기 자원봉사 나눔터 사업의 일환이다.

여름 김치 담그기에는 군포1동 마을봉사단, 산본1동 마을봉사단, 삼성마을 사랑의 봉사단, 각 동 주민자치위원회,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부녀회 등 12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했다.

자원봉사자들은 김치 담그기 행사를 마치고 개별 포장을 한 후 주민센터 등 기관에서 추천받은 차상위 계층과 마을의 홀로 삶 어르신, 소외계층 250여 세대를 방문해 김치를 전달했다.

김장김치 배달을 위해 지역별 봉사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치를 전달받은 어르신들은 “김장김치가 소진된 시기에 가을까지 먹을 김치가 생겨 고맙습니다”고 감사 표시 인사를 했다.

신란수(군포1동 새마을부녀회장) 씨는 “김치 담그기의 핵심인 ‘김장’은 자연과 인간이 함께 어우러져 살 수 있는 전통 미풍양식을 담고 있습니다. 오늘날은 도시에서도 나눔과 사랑을 강조하는 결속, 화합의 정신까지 지속합니다. 학교, 민간단체, 지방자치단체도 다양한 형태의 김장 문화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신선하고 맛있는 배추와 양념으로 행사를 잘 마칠 수 있게 도와주신 마을봉사단 회원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소외된 사람이 없도록 마을공동체가 잘 이루어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고 말했다.


임병량 기자 lby7776@silvernetnews.com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