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교육

문화행복

미래·경제

복지·환경

시민·사회

국제

생활건강

영상뉴스

사진뉴스

특별취재

SNN칼럼

오피니언

오늘의 건강

여행 & 맛

포토에세이

생활 한자

지구촌산책

한국의 기차역

인물과 역사

디카교실

자연과 야생화

시사 상식

실버넷 만평

복지관소식

전국의 아름다운 길

은퇴 후 자산관리

외국어

기타

확대 l 축소

제2의 지구 발견

- ‘생명체 거주 가능 지역’에서 지구를 닮은 행성 발견 -

이 사진은 지구(왼쪽)와 이번에 새로 발견된 케플러-452b 행성(오른쪽)을 비교하여 표시한 상상도이다. 이번에 새로 발견된 <케플러-452b 행성>의 지름은 지구보다 60% 정도 더 크다.
(
자료:NASA)

미국의 나사(NASA)는 지난 23(NASA 시간) NASA가 관리하고 있는 케플러우주망원경(Kepler space telescope)이 지구와 가장 많이 닮은 행성을 발견했다고 발표하였다.

케플러-452b라고 이름 붙여진 이 행성은 태양으로부터 약 1,400광년 떨어져 있는 백조자리 성좌 방향에 있다. 

NASA의 케플러 연구팀은 우리의 태양과 유사한 항성의 궤도를 돌고 있는 지구와 아주 유사한 행성을 생명체 거주 가능 지역에서 확인하였다.

이번에 새로 발견된 케플러-452b 행성은 지금까지 발견된 생명체 거주 가능 구역을 돌고 있는 행성들 중에서 크기가 가장 작은 행성이다.

이 사진은 <케플러-452 태양계와 케플러-452b 행성><우리의 태양계와 지구><케플러-186 태양계와 케플러-186f 행성>에 비교하여 그 크기와 <녹색으로 표시된 생명체 거주 가능지역>을 비교하여 표시한 <상상도>이. 케플러-186f 행성은 지난해 4월에 발견됐다. (자료:NASA)

이 행성은 우리의 태양과 닮은 G2형 항성(케플러-452)의 주변을 돌고 있는데 표면에 액체형태의 물이 웅덩이에 고여 있는 모양으로 존재하고 있으며 공전 주기는 385일로 지구보다 약 5% 길다.

이 행성의 태양인 케플러-452의 나이는 60억 년으로 우리 태양의 나이(45억 년)보다 15억 년 더 오래 됐으며 지름도 10% 더 크고 밝기도 20% 더 밝다.

따라서 케플러-452b 행성의 크기는 지구의 1.6배 큰 것으로 보아 지구와 마찬가지로 커다란 바위로 구성돼 있을 것으로 보이며 온도도 지구와 유사하다.

이 행성은 앞으로 지구가 진화하는 방향의 환경을 이해하고 예측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NASA측은 설명했다
.

지난해 419일에는 케플러-186f’라는 이름의 행성이 발견되었다. 이 행성은 백조 별자리 방향에 있으며 지구로부터 약 500광년 떨어진 곳에 있다. 이 행성은 생명체 거주 가능지역에 있으나 이 행성이 공전하고 있는 태양은 우리 태양과 달리 목성과 같은 차갑고 어두운 M 왜소성이다. 질량도 우리 태양 질량의 절반 정도이다. 또 이 행성은 지구보다 조금 크기는 하지만 그 차이는 10% 정도다.


실버넷뉴스 김진홍 기자 yacho44@silvernetnews.com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