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교육

문화행복

미래·경제

복지·환경

국제

시민·사회

생활건강

영상뉴스

사진뉴스

특별취재

SNN칼럼

오피니언

오늘의 건강

여행 & 맛

포토에세이

생활 한자

지구촌산책

한국의 기차역

인물과 역사

디카교실

자연과 야생화

시사 상식

복지관소식

실버넷 만평

전국의 아름다운 길

은퇴 후 자산관리

외국어

기타

확대 l 축소

3 Home Renovations That Will Help You Live Independently as You Get Older

- 노인을 위한 필수 집수리 -
낙상은 교통사고에 이어 우리나라 노인사망의 두 번째 원인이다. 그런데도 각 가정에서 낙상에 대한 대비는 거의 없는 것이 현실이다. 미국 경제·재테크 잡지 ‘머니’ 최신 호가 이에 대비하는 필수적 방법 3가지를 제시하고 있다.
노인 낙상 사고가 가장 잦은 곳이 욕실이다. 사진: money.com 캡처
많은 미국인이 은퇴에 대비하여 수십 년 동안 재정적인 준비를 하지만, 계획의 또 다른 핵심 요소인 주택은 간과하고 있다.

미국은퇴자협회(American Association of Retired Persons; AARP)의 조사에 따르면, 50세 이상의 미국인은 나이 들어서도 자신의 집에서 계속 살기를 원하지만 그들의 목표를 이루기 위해 집 내부를 개선하는 사람은 거의 없다. 실제로 큰일이 일어나기 전까지는 대부분의 사람이 집을 더 쉽게 통행할 수 있게 만들지는 않는다고 집수리 전문가 네일(Ernie Mac Neill)은 말한다. 

"모든 것이 괜찮습니다. 자신의 집이 있고, 기능도 문제없지만, 어느 날 넘어지게 되지요"라고 고객이 그를 찾는 가장 일반적인 이유 중 하나를 말한다. "그걸로 그들의 삶은 완전히 바뀝니다."

하버드 대학의 주택 연구 센터(Joint Center of Harvard University)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의 6천5백만 가구가 50세 이상이지만, 주택 재고의 3.5%만이 노인을 위한 주거의 3가지 주요 기능 즉 1층 주거, 계단 없는 현관, 그리고 넓은 거실과 문을 포함하고 있다고 한다.

일부 노인들은 이런 노인 친화적인 기능이 있는 곳으로 주거로 옮긴다. 하지만 그대로 살기를 원하는 고객에 대해서는 차라리 그들이 기력이 있을 때 1층 주거(single-floor living) 위주 생활을 하도록 권유한다. 2층으로 올라가기 위해 계단에 리프트를 설치하기보다는 식당과 같은 방을 개조하여 침실을 아래층으로 옮기는 것이 좋다. 단일 층에 거주하면 개조 비용을 줄이는 데도 도움이 될 수 있다. 

다음은 고령자가 가능한 오랫동안 독립적인 생활을 하기 위해 할 수 있는 가장 실질적인 주택 개조 내용이다. 비용이 많이 드는 것처럼 보인다면, 그대로 있을 경우 발생하는 비용(COI)과 사고가 난 후의 고가 의료비나 심지어 더 이상 집에 머무를 수 없게 되어 간병 시설로 옮길 비용을 고려해 볼 일이다.

1. 욕실에 손잡이 막대를 설치하고, 입식 샤워장(Walk-in shower; 문이나 커튼이 없는 열린 욕실)으로 개조한다.

65세 이상 미국인 4명 중 1명은 매년 낙상을 경험하며, 낙상은 미국인 노인의 치명적 또는 비 치명적 상해의 가장 큰 원인이 된다. 사람들이 가장 많이 낙상하는 곳은 욕실이다. 욕실이나 화장실에 손잡이 막대를 설치하거나, 또는 비용을 좀 더 들여 욕조를 제거하고 샤워 실을 설치하는 등 근본적인 개조를 할 수 있다. 붙박이 샤워 꼭지에 맞춰 자신의 몸을 움직이기보다 직접 손으로 잡고 씻을 수 있는 샤워 꼭지를 설치하면 더욱 좋다. 추가로 욕실은 노인 친화적인 병원의 시설처럼 보이지 않아도 된다. 매력적이며 기존 주택과 잘 어울리는 장애인용 제품이 많이 있다.

2. 바닥 카펫을 걷어내고 마루(laminate flooring)를 깔며, 눈부심 없는 LED 전구로 조명을 바꾼다.

바닥과 조명을 설치할 때 일관성이 중요하다. 근육 약화와 관절통 및 기타 문제로 인해 고령자가 마루로 된 복도에서 카펫이 깔린 거실로, 타일이 깔린 부엌으로 서로 다른 재질의 표면을 이동하는 것이 힘들 수 있다. 그래서 집 전체의 바닥을 가능한 한 같은 재질로 유지하고 필요하면 카펫은 제거한다. 카펫 아래에 좋고 단단한 나무가 있다면 그대로 두고 마루로 바꾼다. 

또한 낙상의 위험이 있는 러그는 없앤다. 고령화되면서 시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집안 ​​전체에서 조명 수준을 동일하게 유지하는 것도 중요하다. 조명이 일정하면 방에서 나올 때마다 눈을 조정할 필요가 없으므로 신체 균형을 유지할 수 있다. 모든 방을 가능한 한 밝게 조명을 배치해야 한다. 밝지만 눈부심을 방지하는 전구를 사용하거나 실내에 들어가면 자동으로 켜지는 센서를 설치하고, 스스로 보행이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서는 원격 제어 조명을 고려하는 것이 좋다.
휠체어 경사로가 있는 현대적인 건물. 사진: money.com 캡처

3. 진입 출입문을 확대하고 휠체어 경사로를 설치한다.

구형 주택 출입구는 현재 권장되는 8128㎜보다 좁아 휠체어 및 보행기가 수월하게 통과할 수 없다. 새로운 주택은 넓은 출입구가 있지만(국제 주거법에 따르면 문은 최소 8128㎜의 넓이가 필요하다), 휠체어와 보행자를 위해 9144㎜까지 넓게 만들도록 권장한다. 


실버넷뉴스 이혁희 기자 bright@silvernetnews.com


Original Text

3 Home Renovations That Will Help You Live Independently as You Get Older
 
Courtesy of Ernie Mac Neill
By ALIX LANGONE June 19, 2019

Falls are the second cause of death in Korea following traffic accidents. Nevertheless, it is a reality that there is little preparation for fall in each family. The latest edition of the "Money" magazine in the US economy and finance magazine offers concrete ways to prepare for this.

Many Americans spend decades preparing for retirement financially, but overlook another key aspect of planning: housing.

Three quarters of Americans age 50 and over say they want to remain in their homes as they age, according to a survey by AARP, but few are making modifications to help them accomplish that goal.

Indeed, most people don’t try to make their home more navigable until there’s a crisis, says Ernie Mac Neill, a contractor based in Pine Brook, N.J. who is a Certified Aging-in-Place Specialist (CAPS), an expert who has training in modifying homes for people to age in place.

“One day everything is okay, they have their home, they can function okay, but then they fall,” he says of one of the most common reasons clients seek him out. “It changes the whole trajectory of their life.”

Sixty-five million households in the U.S. are now headed by someone over the age of 50, according to a report by the Joint Center for Housing Studies of Harvard University, but only 3.5% of the country’s housing stock incorporates three vital features for aging in place: single-floor living, no-step entries, and extra-wide halls and doors, the report says.

Some older people relocate to assisted living for such age-friendly features. For those who would rather stay put, Mac Neill steers his clients towards single-floor living when he can. Rather than install a chairlift on a staircase to access the second floor, it often makes sense to convert a room like the dining room and move the master bedroom downstairs. Living on a single floor can also help cut down on renovation costs–for example, it may allow you to widen only a few doorways instead of many on both floors.

With the right documentation, certain aging-in-place modifications meet the criteria for a tax write-off. For example, in some cases a home adaption like a wheelchair ramp will qualify as a deductible medical expense. Veterans may also be eligible for financial assistance from the Department of Veterans Affairs.

Here are some of the most practical home modifications older adults can make to continue living independently for as long as possible, along with cost estimates for each (actual costs vary by contractor and location). If they seem expensive, consider that the cost of inaction could also be high, in the form of pricey medical bills following an accident, or even the expense of relocating to a care facility if you can no longer stay at home:

Bathroom Fixes
Grab bars: $50 each plus $100 for installation

Walk-in shower: $4,000 to $6,000

One in four Americans age 65-plus falls each year, making falls the biggest cause of fatal and non-fatal injuries in older Americans. And the place where people fall the most? The bathroom, says Mac Neill. You can make inexpensive changes like installing grab bars by the shower and toilet, or more costly, extensive changes like removing your bathtub and installing a walk-in shower. Hand-held shower heads that you can move toward you, rather than having to move yourself, help as well. Bonus: your bathroom doesn’t have to look like a hospital facility with age-appropriate adaptions. There are plenty of ADA compliant products that are attractive and blend in nicely to existing homes, Mac Neill says.

Flooring and Lighting
Flooring replacement: Around $12.50 per square foot to rip up carpet and install new laminate flooring

Non-glare LED lightbulbs: starting at $6

Consistency is key when it comes to both flooring and lighting. Muscle weakness, joint pain and other issues can make it harder for older adults to navigate different surfaces, moving from hardwood hallways to a carpeted living room to tile in the kitchen. So Mac Neill strives to keep the flooring as similar as possible throughout a house, sometimes ripping up wall-to-wall carpeting in the process. If there is nice hardwood underneath the carpet he will often leave it; otherwise, he replaces it with a variety of laminate flooring. Also, he removes area rugs, which are a fall hazard.

Keeping your lighting levels the same throughout the house is also important, as vision sometimes declines with age. Uniform lighting means your eyes don’t have to adjust every time you leave a room, helping you keep your balance. You should situate your lighting to make every room as bright as possible: use higher wattage bulbs that help prevent glare (for as little as $6) or have motion sensor lights installed that turn on automatically when you enter a room. Consider remote-control lighting for those with serious mobility issues.

Modern paved building access with barrier-free wheelchair ramp
Modern paved building access with barrier-free wheelchair ramp U. J. Alexander—Getty Images/iStockphoto
Entryways and Wheelchair Ramps
Doorway widening: $400-$800 per door

Wheelchair ramps: $5,000-$6,000 for a uploadorary ramp; $12,000-14,000 for a permanent ramp

Doorways in older homes tend to be narrower than the currently recommended 32 inches wide, and as such can’t comfortably accommodate wheelchairs and walkers. While many newer homes have wider doorways (the International Residential Code requires that doors be at least 32 inches wide), CAPS recommends going even wider, to 36 inches, to provide clear access for most wheelchairs and walkers. Mac Neill says he charges anywhere from $400-$800 per door, depending on whether other elements like light switches also have to be moved, although other contractors may charge more. Wheelchair ramps can cost anywhere from $5,000-$6,000 for a uploadorary aluminum ramp to $12,000-14,000 for a permanent structure attached to a house with around eight steps.


Sourec From
http://money.com/money/5647281/3-home-renovations-that-will-help-you-live-independently-as-you-get-older/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