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교육

문화행복

미래·경제

복지·환경

국제

시민·사회

생활건강

영상뉴스

사진뉴스

특별취재

SNN칼럼

오피니언

오늘의 건강

여행 & 맛

포토에세이

생활 한자

지구촌산책

한국의 기차역

인물과 역사

디카교실

자연과 야생화

시사 상식

실버넷 만평

복지관소식

전국의 아름다운 길

은퇴 후 자산관리

외국어

기타

확대 l 축소

금연, 절주, 걷기 등 건강생활 실천 잘해

- 천안시 2019년 지역사회 건강조사 주요 결과 발표 -

천안시민이 전국 평균보다 건강생활을 잘 실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민의 건강 수준을 파악할 수 있는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의 결과를 8일 발표했다.

지역사회 건강조사는 지역보건법 제4조에 근거해 주민 건강실태 파악을 위해 만 19세 이상 대상 903명의 표본을 추출해 매년 8~10월 가정을 방문하는 일대일 면접 조사 방식으로 진행했다.

시민이 오후 3시 따가운 햇볕 아래지만 그늘을 이용하면서 쌍용공원 750m 둘레길을 걷고 있다.

조사 내용은 흡연, 음주, 신체활동 등 총 21개 영역 224개 문항(전국 공통 211개, 지역  선택 13개)으로 구성됐다. 이 조사로 읍‧면‧동 지역 건강통계와 지역 간 비교 통계를 생산해 지역 보건의료계획 수립과 수행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고 있다.

전체적으로 보면 건강의 질을 고려해 좋아진 지표는 일반 현재 흡연율, 남자 현재 흡연율, 월간 음주율, 걷기 실천율, 건강생활 실천율 등이며, 비만 유병률은 지속적인 개선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드러났다.

주요 조사 결과 금연, 절주, 걷기 등 3종의 건강행태를 모두 실천한 건강생활 실천율은 2018년 27.8%에서 2019년 31.9%로 전년 대비 4.1% 증가했다. 충남 27.1%, 전국 28.4%보다 천안시가 건강생활실천을 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 담배 현재 흡연율은 2018년 26.6%에서 2019년 22.6%로 감소 추세이며, 특히 남자의 경우 2019년 39.9%로 전년 대비 7.2%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월간 음주율은 2018년 66.3%에서 2019년 59.8%로 전년 대비 6.5% p 감소했으나, 고위험 음주율은 2018년 18.2%에서 2019년 19.9%로 전년 대비 1.7% 증가했다.

걷기 실천율은 2018년 43.8%에서 2019년 45.8%로 전년 대비 2.0%p 증가했으며, 주관적 건강 인지율은 41.6%로 전년 대비 1.1% p 높아졌다.

우울감 경험률은 2019년 5.8%로 전년 대비 1.6% p 감소했지만, 스트레스 인지율은 2019년 32.5%로 전년 대비 4.2% p 증가했다.

운전자 안전띠 착용률은 2019년 87.9%로 지속 증가 경향이었으나, 뒷좌석 착용률은 23.3%로, 전 좌석 의무화가 2018년 9월부터 시행된 점을 고려 시 여전히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그 외 지표 결과는 8월경에 공개하는 지역사회 건강조사 누리집(http://chs.cdc.go.kr)을 통해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원 자료를 각 보건소 통계집 형태로 볼 수 있다.

이기혁 서북구보건소장은 “매년 발표하는 지역사회 건강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지역의 특성에 맞는 건강증진사업을 지속하여 시민의 건강수명 연장과 건강 형평성 제고를 위해  행복한 시민의 건강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라고 했다.


전달구 기자 dkchun@silvernetnews.com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