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교육

문화행복

미래·경제

복지·환경

시민·사회

국제

생활건강

영상뉴스

사진뉴스

특별취재

SNN칼럼

오피니언

오늘의 건강

여행 & 맛

포토에세이

생활 한자

지구촌산책

한국의 기차역

인물과 역사

디카교실

자연과 야생화

시사 상식

실버넷 만평

복지관소식

전국의 아름다운 길

은퇴 후 자산관리

외국어

기타

확대 l 축소

2020 세계유산축전 경북 행사 개최

- 인류의 문화가치 경북에서 꽃피다 -

지난 31일 오후 8시 세계문화유산 하회마을 부용대 앞 만송정 솔숲에서 경상북도 유네스코 세계유산의 보편적 가치 확산과 관광 자원화를 위한 행사로 문화재청과 경상북도, 안동시, 영주시, 경주시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과 세계유교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세계유산축전 경북이 7월 31일 개막하여 8월 30일까지 열리며 이날 개막식을 했다.

세계유산축전에서 축하공연을 하고 있다.

이날 열리는 세계유산축전은 개막식과 도산12곡, 부석사의 사계, 가무극 선묘 등의 개막 축하 공연과 선유줄불놀이, 낙화 퍼포먼스 등이 다양하게 열렸다. 또한, 코로나19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열리는 행사로 개막식에서는 3단계 방역을 준비했고, 이후 진행되는 행사도 각각 프로그램에 맞는 방역계획을 준비하여 코로나19 예방에 철저히 대응하며 행사를 진행했다.

축하공연으로 전통혼례를 시연하고 있다.

지난 7월 도산서원에서 개막식을 했던 2020 한국의 서원, 세계유산축전을 시작으로 하여 8월에는 경북에서, 9월은 제주도에서 세계유산축전이 열린다. 세계유교문화재단에서는 "이번 세계유산축전을 통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추어 문화자원의 새로운 가능성을 찾고, 문화와 마케팅의 결합 등 다양한 시도로 문화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라고" 했다.

축하공연으로 하회별신굿탈놀이를 하고 있다.

세계유산축전 경북의 프로그램은 하이마스크, 세계유산전, 선유줄불놀이, 월하연가 등이 있으며 안동은 하회마을, 도산서원에서, 경주는 역사유적지구에서, 영주는 소수서원과 부석사에서 진행된다. 또한, 안동 하회마을에서는 세계유산을 미디어 IT기술과 결합하여 미디어아트로 재해석한 세계유산전과 하이마스크 공연, 선유줄불놀이,세계유산 버스킹 등 다양한 행사가 열렸다.

경북이 보존해 온 유산들을 미디어아트로 보여주고 있다.

서울에서 이날 행사를 관람 온 김영란(36) 씨 일행은 "하회마을을 1박 2일 다녀오기로 하고 도착하니 세계유산축전이라는 다양한 행사를 관람하게 되어 너무나 잘 왔다고 생각이 됩니다"라고 말했다.


배재원 기자 jwbaeok@silvernetnews.com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